xqy3vd | sa.yona.la help | tags | register | sign in

xqy3vd

선물

reply

A: 어제가 스승의 날이었다는군..

B: 그런가? 스승이라면 과거 인사를 안했다고 얻게된 "닥치고 싸다구" 선물이 먼저 떠오르네..

A: 호.. 은혜가 충만했겠는데?

B: 그랬지. 난 그 스승을 잘 알지 못하고 지나쳤는데, 선물을 받고나서는 비로소 크게 알게되었다네.

A: 해명으로 답례하지 못했나?

B: 안타깝게도 받지 않으시고 그저 변변치 않은 몸에 닥싸를 내려 주실 뿐이었네.. 참으로 스승의 은혜는 하늘 같았지.

posted by xqy3vd | reply (0)

api | terms of service | privacy policy | support Copyright (C) 2017 HeartRails Inc. All Rights Reserved.